kautm - 대학기술이전 네트워크의 중심 kautm - 대학기술이전 네트워크의 중심
 
CONTACT US오시는길
kautm - 대학기술이전 네트워크의 중심
  자동로그인
 
ID
회원가입    ID/Pw찾기
 
kautm - 대학기술이전 네트워크의 중심
TLO LICENSE CORNEL
 
HOME > 기술이전 소식 > 자유게시판
 
kautm - 대학기술이전 네트워크의 중심 kautm - 대학기술이전 네트워크의 중심
글쓴이 손영욱 등록일 2018-10-02
제목 학생 줄고, 등록금 10년 묶이고, 최저임금까지… 대학들 비명

 

[커지는 대학 위기] [上] 수도권까지 덮친 대학 구조조정
4년 뒤가 더 문제… 대학 신입생 30만명대 떨어져 설상가상

수도권 대학까지 위기감을 느끼는 이유는 대학 재정난이 생각보다 심각하기 때문이다. 정부는 2009년 이후 10년째 대학 등록금을 동결했고, 2016~2018년 대학 입학 정원을 5만6000명 줄였다. 대학마다 등록금 수입이 수십억원 줄었다. 정부가 최근 발표한 대학 기본역량진단평가에서 하위 36% 대학은 2021년까지 추가로 정원의 10~35%씩 총 1만명을 줄여야 한다. 덕성여대, 연세대(원주), 조선대 같은 대학들도 하위권에 들었다. 

 




출처 : http://news.chosun.com/site/data/html_dir/2018/10/02/2018100200208.html

 

 

첨부1
첨부2
kautm - 대학기술이전 네트워크의 중심
손영욱 정부지원만을 바라보고 있는 대학의 현실이 가장 큰 위기가 아닐까?
줄어드는 학생수와 동결되는 등록금은 구조적으로 피할 수 없는 길일 것이다.
잔인한 구조조정 후에 살아남을 대학은 누구일까?(2018-10-02 10:39)
댓글달기